수원의 역사와 문화 지명(地名) 유래(由來)

이목동(梨木洞)
 
이 지역은 조선 시대부터 수원부 형석면의 지역이었다. 1899년 발간된 『수원군읍지』에는 이목동(梨木洞)으로 표기되어 있다. 1914년 4월 1일 일제에 의한 수원군의 동리 명칭 구역 변경 때 그대로 이목리라 하여 일형면에 소속되었다. 1936년 일형면과 의왕면이 통합되어 일왕면이 되자, 일왕면 이목리가 되었다.


해방 후인 1949년 8월 15일 수원읍 지역이 수원시로 승격되자, 이 지역은 화성군 일왕면 이목리로 개편되었다. 이후 1963년 1월 1일자 법률 제1175호에 의하여, 화성군 일왕면에서 수원시로 편입되었다. 이 때 파장리, 율전리, 천천리, 정자리 등과 함께 행정동인 파정동 관할이 되었다. 그리고 1983년 10월 1일자 수원시 조례 제1139호에 의하여, 파정동이 파장동과 정자동으로 분리될 때 파장동, 율전동, 천천동과 함께 파장동 관할이 되었다. 이목이란 동 이름은 이 지역에 배나무가 많아서 배나무골이라 불리던 것을 한자어로 표기하면서 이목동으로 된 것이다.


삼선봉(三仙峰)
 

삼선봉은 이목동 1번지에 있는 산으로 윗배나무골 북서쪽에 있는 134m의 야산이다. 이 산봉우리에는 국가 세부 측량 기점이 있으며 봉우리 서쪽으로는 갓골, 푸무골, 정골 등 3개의 골짜기가 형성되어 있다.



안산(案山)
 

이 산은 이목동 동원 고등학교 서편에 보이는 얕은 봉우리로 신갈―안산 고속 도로가 산의 한가운데를 지나가고 있다. 마을 주민들은 그냥 안산이라고 부르고 있는데 안쪽의 산[內山]인지, 안산(案山)인지는 알수가 없다. 이 곳에는 강릉 유(劉)씨 음호 장군 묘소가 있다.



배나무골[梨木洞]
 

배나무골은 말 그대로 배나무가 이 지역에 많아서 생긴 이름이라고 한다. 배나무골은 ‘윗배나무골’과‘아랫 배나무골’로 나뉘어져 있는데, 윗배나무골은 이목리 노송 지대에서 이목중, 동우여고, 동원고를 지나 신갈―안산 고속 도로 윗쪽에 있는 골짜기 마을을 가리킨다. 아랫 배나무골은 현재 해태 유업 옆으로 새로 개설된 서부 우회 도로 건너편 서쪽 마을을 이른다.



화선[花山]
 

화선은 이목동 동원 고등학교 북측에 있는 146.2m의 얕은 산이다. 이 곳에는 조선 시대 태종의 왕자인 후녕군(厚寧君)의 묘원이 있다. 주민들은 이 산을 화선, 또는 화선봉이라고 부르는데 아마도 화선은 화산(花山)의 변한 말이 아닌가 생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