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의 역사와 문화 지명(地名) 유래(由來)

인계동(仁溪洞)
 
1789년 수원부의 읍치(邑治)가 옮겨오기 전 이 지역은 수원부에 속하는 한적한 시골 마을이었다. 1789년(정조 13) 9월 수원부의 읍치를 팔달산 동쪽 기슭으로 옮기고 1796년 화성 신도시를 건설한 후 팔달산 주변 지역을 남부(南部)와 북부(北部)로 나누었다. 이 때 이 곳은 남부에 속하였다.


1914년 4월 1일 일제에 의한 수원군의 동리 명칭 및 구역 변경 때 남부면 우만리와 구천동 일부를 합하여 ‘인계리’라 하여 태장면 관할이 되었다. 구 한말 토지 대장에 나타나는 인도천(仁道川)·인도내·인도래라는 지명은 이 지역을 지칭한다. 1936년 10월 1일 조선 총독부령 제94호에 의하여 수원읍이 확장될 때 수원읍으로 편입되었다. 이 때 인계정(仁溪町)이란 일본식 명칭이 되었다.


해방 후인 1949년 8월 15일 수원읍 지역이 수원시로 승격되고 동제(洞制)가 실시되면서 ‘인계동’이라 불리게 되었고, 1963년 1월 1일 동 통합 때에도 그대로 인계동이 되었다. 1988년 수원시에 구(區)가 설치되면서 권선구에 속하게 되었으며, 이어 1989년 6월 3일 수원시 조례 제1867호에 의하여, 우만동과 권선동 일부를 편입시켰다. 1993년 팔달구 설치로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으로 현재에 이르고 있다. 동 면적은 1999년 12월 31일 현재 2.941㎢이다.
인계(仁溪)라는 동 이름은, 이 지역에 산골짜기에서 비롯된 작은 내가 있었기 때문에 인도천, 인도래, 인도내 등으로 불리던 것에서 비롯된 것이라 전한다.


금 바위

 

동수원 병원 건너편에 있는 작은 산으로 선경 아파트 서쪽에 있다.「금 바위」란 이름은 이 산 바위에 금이 있다고 해서 붙여진 것이라 한다.

 

 
당목부리  
 

인계로 인계 주유소 인근 지역을「당목부리」라고 부른다.

 
신풍 고개

 

동수원 사거리 서쪽 성빈센트 병원 앞쪽에 있는 고개이다. 지동에서는 「신폭 고개」라 부른다고 한다.

 

 
새터  
 

수원시청과 팔달구청 주변에 있었던 마을이다.

 
안골

 

현재 청소년 회관이 위치한 지역을「안골」이라 부른다고 한다.

 

 
샛골  
 

수원 공고 뒤쪽에 있었던 마을로, 옛 수여선 철도역이 있었다고 한다.

 
안터산·안태산

 

인계동 선경 2차 아파트 동쪽에 있는 산이다. 인계동 152번지 일대이다.

 

 
안터  
 

현 수원 공업 고등학교 정문 주변에 있었던 마을이다.

 
원들개
 

향원 아파트 서북쪽에 있었던 마을 이름이다. 현 인계 노인 회관 주변 지역이라고 한다.



인도래·인도내·인도원·인계현
 

동수원 뉴코아 백화점 일대에 있었던 마을이다. 마을 근처에 작은 내가 있어서 인도내, 인도래, 인도천, 인계 등으로 불리었다고 한다. 현재의 동 이름인「인계동」도 이 마을 이름에서 비롯된 것이다.



한우물
 

인계동 금성 연립 부근에 있었던 우물이다.「한우물」이라는 이름은 「한데 있는 우물」이라는 의미에서 붙여진 것이라 한다.